사회-경제 >
제3대 상주시 옴부즈맨 이범용씨 위촉
“역할 충실히 수행해 주민 권익 보호할 것”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0/09/21 [09:21]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시장 강영석)는 18일 제3대 상주시 옴부즈맨으로 이범용씨를 위촉하고 위촉장을 전달했다.

 

▲     이범용(왼쪽)씨와 강영석 상주시장

 

 이범용 옴부즈맨은 1977년부터 2017년까지 41년간 상주시 주민생활국장, 경상북도 칠곡군 부군수 등을 지내며 시민 고충민원 처리와 집단민원 처리 분야에서 다양하고 풍부한 경험을 했다.

 

 옴부즈맨은 상주시의회 의원 발의로 2015년 10월 관련조례를 제정해 만든 비상임 명예직으로, 임기는 2년이다.

 

 옴부즈맨은 상주시와 시의 위탁을 받아 운영하는 기관․단체 및 법인의 위법 부당한 처분과 불합리한 행정제도로 시민의 권리가 침해되거나 시민에게 불편 또는 부담을 주는 사항에 대한 조사 및 처리와 시정 감찰 등의 기능을 수행한다.

 

 이범용 옴부즈맨은 “그동안 경험을 바탕으로 옴부즈맨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시민 권익을 보호하고 신뢰받는 행정 풍토 조성에도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전문성과 중립성을 갖춘 옴부즈맨의 활동을 통해 고충민원과 관련한 시민과 행정기관 양자 간의 이해 증진은 물론 시민의 권익 향상에 큰 전기를 이루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상주시는 2016년 8월 시민 고충 해소와 불합리한 행정제도 개선을 위해 대구·경북 최초로 옴부즈맨 제도를 도입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제3대 상주시 옴부즈맨 이범용씨 위촉 관련기사목록
1/3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